서귀포시, 2021년‘화목한 현장 행정의 날’운영 가속

서귀포시
서귀포시
서귀포시, 2021년‘화목한 현장 행정의 날’운영 가속
김태엽 서귀포시장, 안덕면 상창리, 상천리 주민과의 현장대화 실시
  • 입력 : 2021. 02.21(일) 07:52
  • 남재옥 기자
[제주도민신문 = 남재옥 기자] 서귀포시에서는 지난 19일(금) 대평리 솔목천 수상공원을 점검하고, 상창리와 상천리 마을을 방문하여 주민들과 만남의 시간을 가졌다

주민과의 대화에 앞서 2015년 정비된 솔목천 수상공원을 찾아 이용객들이 편히 사용할 수 있도록 체계적인 관리를 지시하였으며 지난 15일 운영이 재개된 각 마을 경로당을 방문하여 어르신들의 안부를 살피고 코로나19 상황이 지속됨에 따라 개인 방역 수칙과 거리두기 등을 철저히 준수하여 건강에 유의하여 줄 것을 거듭 당부하였다.

상창리(이장 오승남)와 상천리(이장 최우혁) 마을회관에서 진행된 주민과의 대화에서는 마을이장을 비롯 주민, 공무원 등 최소한의 인원으로 지역현안에 대해 자유롭게 토론하는 자리를 만들었다.

주민들은 ▲저지대 침수 및 차량 통행에 위험이 있는 지역 우수관 정비, ▲야간 차량운행시 시야 확보가 어려운 도로에 표지병 설치 ▲원형 로터리 설치 ▲비가림승차대 정비 등에 대해 조속한 추진을 요청하였다.

김태엽 서귀포시장은“오늘 현장에서 경청한 지역주민들의 의견을 적극 반영하며, 예산여건과 시급성을 고려하여 사업을 추진토록하는 등 주민 불편사항을 최소화 해 나가겠다”고 하였다.

서귀포시 관계자는 “김태엽 서귀포시장 7월 취임 이후‘화목한 현장의 날’을 운영하여 매주 2회 이상 마을․민생현장 대화를 이어 가는 등 다양한 장소, 다양한 방법을 통해 소통 행정을 이어가고 있다고 밝혔다.

특히 올해는 취약계층과 사회복지 시설 등 가장 어려운 시민들을 더 자주 만날 계획이라며 일회성 방문이 아니라 두 번 세 번 찾아가 애로사항이 해결되고 있는지 살피는 책임있는 현장행정, 대화 행정을 하겠다고 밝혔다.
남재옥 기자 jjnews365@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