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시, 영유아 발달․정서 검사 지원사업 추진

서귀포시
서귀포시
서귀포시, 영유아 발달․정서 검사 지원사업 추진
영유아 문제 조기발견하여 아동의 건강한 성장 지원
  • 입력 : 2024. 06.10(월) 13:38
  • 오승택 기자
서귀포시
[제주도민신문 = 오승택 기자] 서귀포시(시장 이종우)는 영유아 문제 조기 발견 및 선제지원을 위해 서귀포시 우수보육프로그램의 일환으로 영유아 발달․정서 검사 지원사업을 6월 10일부터 실시한다.

2024년 영유아 발달․정서 지원사업 신청은 재원 중인 어린이집을 통해 6월 10일부터 6월 25일까지 접수하면 된다. 사업추진은 1단계 영유아 발달․정서 선별검사, 2단계 관심군 심층 면접 및 검사, 3단계 전문기관 및 사례관리 연계로 진행할 계획이다.

이 사업은 관내 어린이집에 재원하는 4세 아동 대상으로 영유아 발달․정서 검사(CBCL 유아행동평가척도)를 실시하고 검사 결과 관심군에 해당하는 아동은 심층 면접 및 검사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영유아기 건강한 성장 지원을 위한 사업의 효과성과 신뢰도를 높이기 위해 정신건강 의학 전문의, 임상심리사, 어린이집 원장 대표, 관계 공무원이 참여했다. 2023년에는 희망아동 452명에 대해 영유아 발달‧정서 검사를 지원하였다.

서귀포시 관계자는 “영유아 발달‧정서 검사 지원사업은 어린이집 현장의 목소리를 담아 영유아 문제 조기발견을 위해 기획한 사업으로, 앞으로도 건강한 영유아 성장을 위해서 어린이집과 협력해 더욱 내실 있는 프로그램 운영을 하겠다”라고 말했다.
오승택 기자 jjnews365@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