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시, 펫티켓 캠페인 및 반려동물 지도단속 강화

제주시
제주시
제주시, 펫티켓 캠페인 및 반려동물 지도단속 강화
성숙한 반려동물 문화조성을 위해 반려인·비반려인 에티켓 홍보
  • 입력 : 2024. 04.15(월) 10:03
  • 오승택 기자
제주시, 펫티켓 캠페인 및 반려동물 지도단속 강화
[제주도민신문 = 오승택 기자] 제주시는 성숙한 반려동물 문화조성을 위해 펫티켓* 캠페인을 실시하고, 동물보호법 준수 여부에 대한 지도단속을 강화한다.

펫티켓은 예절(etiquette)과 펫(pet)의 합성어로 반려동물과 공공장소에 방문하거나 다른 동물과 마주했을 때, 반려견과 산책을 하거나 외출할 때 서로 배려하는 예절을 말한다.

펫티켓 캠페인에서는 △반려견 외출 시 2m 이내 목줄 및 인식표 착용, △엘리베이터 등 공용공간 내 반려견 직접 안기, △2개월령 이상 동물등록, △반려동물 배설물 수거, △맹견 입마개 착용 등 반려인 의무사항을 적극적으로 홍보했다.

그리고, 비반려인에게는 ▲타인의 반려견 눈을 응시하지 않기, ▲동의 없이 타인의 반려견 접촉 및 먹이주지 않기, ▲타인의 반려견에게 공격적인 언행, 폭행하지 않기 등의 캠페인을 펼쳐나가고 있다.

한편, 제주시는 앞으로 지역 축제 등 시민들이 많이 운집하는 행사까지 확대해 리플렛 배부 등 반려동물 예절 준수사항 캠페인을 지속적으로 전개해 나갈 예정이다.

김재종 축산과장은 “동물보호 교육과 펫티켓 홍보를 강화해 반려인과 비반려인이 상호 존중할 수 있는 반려동물 문화를 조성하고,반려동물에 대한 인식 개선 및 갈등으로 인한 사회적 문제를 해소해 나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오승택 기자 jjnews365@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