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에 달빛어린이병원 추가 지정 이달부터 운영

제주도
제주도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에 달빛어린이병원 추가 지정 이달부터 운영
총 3곳(제주시 2, 서귀포시 1) 지정·운영으로 소아경증환자 야간·휴일 진료
  • 입력 : 2024. 04.02(화) 20:54
  • 오승택 기자
[제주도민신문 = 오승택 기자] 제주특별자치도가 이달부터 서귀포시에 달빛어린이병원을 새롭게 추가 지정하고 운영에 돌입했다.

이번 지정으로 제주지역에는 총 3개소의 달빛어린이병원(제주시: 탑동365일의원, 연동365일의원 / 서귀포시: 우리들소아과의원)이 운영된다.

이번 추가 지정된 달빛어린이병원은 18세 이하 소아경증환자를 대상으로 평일은 오후 11시까지, 토요일은 오후 9시까지 진료 서비스를 제공한다.

제주도는 서귀포시 달빛어린이병원 운영을 통해 응급기관의 쏠림을 막고, 보다 신속하고 적절한 의료 서비스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특히, 야간에 의료 서비스를 필요로 하는 경증 소아 환자들이 더욱 편리하게 접근할 수 있어 진료 접근성이 크게 향상될 것으로 보인다.

강동원 제주도 도민안전건강실장은 “도민의 건강을 최우선으로 여기는 제주도의 노력으로 달빛어린이병원이 추가 운영하게 됐다”며, “제주도민이 언제 어디서나 고품질의 의료 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앞으로도 지역 맞춤형 의료 서비스 제공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오승택 기자 jjnews365@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