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시, 일상돌봄서비스 제공기관 첫 모집

서귀포시
서귀포시
서귀포시, 일상돌봄서비스 제공기관 첫 모집
‘24. 4. 2.~ 4. 19일까지 청.중장년 대상, 4개 유형 서비스기관 모집
  • 입력 : 2024. 04.02(화) 13:32
  • 오승택 기자
서귀포시, 일상돌봄서비스 제공기관 첫 모집
[제주도민신문 = 오승택 기자] 서귀포시(시장 이종우)는 오늘(2일)부터 19일까지 일상돌봄 서비스 제공기관을 처음으로 공개 모집한다.

「일상돌봄서비스」는 질병이나 부상, 고립 등으로 혼자 일상생활이 어려운 청·중장년(19~64세) 또는 혼자서 아픈 가족을 돌보는 가족돌봄청년(13~39세)을 대상으로 다양한 분야의 재가돌봄 서비스를 제공하여 일상생활의 어려움을 해소하는 사업이다.

서귀포시는 올해 신규사업으로 시작하는 일상돌봄 서비스사업 개시를 위하여 오는 4. 19(금)일까지 서비스 제공기관 모집을 실시하며, 모집 분야는 기본서비스인 △재가돌봄·가사와 특화서비스인 △식사·영양관리, △병원 동행, △심리 지원으로 각 분야별로 수행기관을 모집한다.

신청을 희망하는 기관은 필요한 신청서, 사업 운영 계획서 등의 증빙서류를 지참해 서귀포시청 주민복지과 통합돌봄지원팀(☎064-760-2853)으로 직접 방문하여 신청 가능하며, 이후 내부 심사 과정을 거쳐 제공기관을 확정할 예정이다. 자세한 사항은 서귀포시청 홈페이지에 게시된 공고문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서귀포시 강현수 주민복지과장은 “올해 7월부터 처음 지원하는일상돌봄서비스 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지난 3월에 17개 읍면동 대상으로 찾아가는 설명회를 모두 마쳤다. 복지사각지대 해소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오승택 기자 jjnews365@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