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특별자치도, 전기자전거 구입 최대 50만 원 지원

제주도
제주도
제주특별자치도, 전기자전거 구입 최대 50만 원 지원
2.22~3.17. 방문, 팩스, 이메일로 보조금 지원 신청 접수
도민 300여명 대상…지난해 30만 원에서 지원 확대
  • 입력 : 2024. 02.21(수) 21:53
  • 오준혁 기자
[제주도민신문 = 오준혁 기자] 제주특별자치도는 전기자전거가 자동차를 대체하는 생활형 교통수단으로 더욱 널리 활용되도록 도민 300여 명을 대상으로 페달보조(PAS․Pedal Assist System) 방식 전기자전거 구입 시 1인당 최대 50만 원을 지원한다.

전기자전거 구입 보조금 지원사업은 지난해 처음 시작했으며, 지원금액은 지난해 1인당 30만 원에서 올해는 최대 50만 원까지로 상향했다. 지난해 전기자전거 구입 보조금으로 도민 382명에게 총 1억 1,400만 원을 지원했다.

지원대상은 제주에 연속으로 1년 이상 주민등록을 둔 18세 이상 도민으로, 전기자전거 구매는 도내 자전거 판매장 방문을 통해 가능하도록 해 지역경제 활성화도 도모할 방침이다. 보조금 지원 신청은 2월 22일부터 3월 17일까지 도 교통정책과로 방문하거나 팩스, 이메일 등을 통해서도 신청할 수 있다.

강석찬 제주도 교통항공국장은 “제주는 오르막 지형이 많은 만큼 도민들의 자전거 이용률을 높이기 위해 전기자전거 구입 보조금을 지원하고 있다”면서 “이번 사업으로 도민들이 출퇴근 등 생활형 교통수단으로 전기자전거를 적극 활용해 건강 증진뿐만 아니라 친환경 생활을 실천하고 탄소중립에도 기여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오준혁 기자 jjnews365@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