엠폭스 국내 6번째 환자 확인

사회
사회
엠폭스 국내 6번째 환자 확인
질병관리청, 해외 여행력 없는 확진자 확인되어 감염경로 조사 중
  • 입력 : 2023. 04.09(일) 07:38
  • 오준혁 기자
질병관리청
[제주도민신문 = 오준혁 기자] 질병관리청(청장 지영미)은 국내 6번째 엠폭스 확진 환자가 지난 4월 7일 발생 하였다고 발표하였다.

동 환자는 4월 3일 의심증상으로 의료기관에 내원한 내국인으로, 진료 의료기관에서는 타 감염병 검사를 우선 시행하고 음성 확인 후 추가적으로 엠폭스 감염을 의심하여 4월 6일 관할 보건소로 신고하였다.

질병관리청은 신고에 따라 즉시 진단 검사를 실시하였으며 유전자 검사 결과 양성으로 확인되어 확진 환자로 판정하였다.

환자는 현재 엠폭스 치료 병원에 입원 중이며, 전반적인 상태는 양호한 편이나 증상이 회복될 때까지 입원·치료 예정이다.

질병관리청은 신속한 현장 대응을 통해 확진자 동선 확인과 접촉자 조사를 시행 중이며, 확인된 접촉자는 노출 수준에 따라 관리할 예정이다.

지영미 청장은 “엠폭스 지역사회 확산 억제를 위해 국민과 의료계의 협조가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강조하면서, 엠폭스 발생국가 방문력이나 의심환자 밀접접촉 등의 위험요인과 의심증상이 있는 경우 질병관리청 콜센터(1339)로 상담해 줄 것을 당부하였고, 의료진에 대해서는 엠폭스 의심환자 진료 시 안전한 보호구를 착용하고, 환자 감시와 신고에 적극적인 협력을 당부하였다.
오준혁 기자 jjnews365@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