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장성군과 지역 농‧특산물 교류 활성화 추진

제주도
제주도
제주도, 장성군과 지역 농‧특산물 교류 활성화 추진
오영훈 지사, 7일 오전 김한종 장성군수와 면담, 제주감귤 판로 확보 강조
  • 입력 : 2022. 12.07(수) 15:35
  • 오준혁 기자
제주도, 장성군과 지역 농‧특산물 교류 활성화 추진
[제주도민신문 = 오준혁 기자] 제주특별자치도와 전라남도 장성군이 지역 농‧특산물 교류 활성화에 협력하기로 뜻을 모았다.

오영훈 지사는 7일 오전 9시 40분 집무실에서 김한종 장성군수와 면담했다. 장성군 관계자들은 5일부터 7일까지 제주시농협 하나로마트에서 진행하는 ‘장성 농‧특산물 판촉전’에 참여하기 위해 제주를 방문했다.

면담에는 고재진 장성군의회의장, 김회식·박현숙 전남도의회 의원, 장흥모 농협중앙회 장성군지부장, 김현영 장성군 농업유통과장, 김상엽 제주도 식품원예과장이 함께했다.

김한종 장성군수는 “이번 장성군 농·특산물 판촉행사에 제주도민들이 큰 호응을 보내준 덕분에 준비한 상품이 모두 팔렸다”면서 “앞으로도 제주도와 장성군 간 농산물 교류행사가 지속적으로 이어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에 오영훈 지사는 “장성군 농산물판매장에서도 감귤 등 제주 농‧특산물이 상시 판매되면 제주 농‧특산물 판로가 확보되고 장성군에서도 더 많은 고객을 확보할 수 있을 것이라며, 제주의 품질 좋은 농‧특산물이 장성군 농산물판매장에 입점될 수 있도록 각별한 관심을 기울여 달라”고 전했다.

한편 오영훈 지사는 지난 1일 장성문화예술회관에서 열린 21세기 장성아카데미에서 ‘탐라의 정신을 이어 제주의 빛나는 미래로’를 주제로 제주의 역사와 현재, 미래 선도도시를 향한 노력을 공유했다.

오준혁 기자 jjnews365@naver.com